[NEW] 줄리 앤 줄리아, 하고 싶은 일을 위해 | 줄리&줄리아 – Pickpeup

줄리&줄리아: นี่คือโพสต์ที่เกี่ยวข้องกับหัวข้อนี้

영화 <줄리 앤 줄리아> 포스터

<줄리 앤 줄리아>는 마음이 힘들 때 생각나는 영화다. 소소하고 일상적이지만 전문적이고, 재미있어 보이지만 매우 도전적이다. 마치 하루에도 몇 번의 롤러코스터가 지나가는 우리의 일상처럼.

처음 영화관에서 이 영화를 보며 한 동안 줄리아의 음식들에 빠져 하나씩 시도해봤던 생각이 난다. 가장 유명한 요리인 비프 부기뇽은 엄두조차 내지 못했지만, 크림소스를 베이스로 한 닭가슴살 구이나 아티초크를 찍어 먹기 위한 소스 등은 구글을 뒤져가며 만들어 보기도 했다.

2009년 개봉한 영화 <줄리 앤 줄리아>는 요리를 사랑하는 두 여자의 이야기다. (10년 도 더 된 영화라는 게 믿어지지 않는다. 나의 시간은 어디로 갔을까..) 영화는 미국의 유명 파워 블로거 줄리 파웰의 실화를 바탕으로 제작됐다. 촉망받는 작가 지망생이었지만 현재는 전화 상담 공무원 일을 하는 줄리는 지루한 일상을 돌파하기 위해 전설적인 요리사 줄리아 차일드가 남긴 요리책 <Mastering the Art of French Cooking> 속 프랑스 요리를 하나씩 만들어 보기 시작한다.

줄리는 스스로 365일 동안 524가지 요리를 익힌다는 목표를 세우고, 그 과정을 블로그에 기록하기 시작한다. 영화는 2000년대 뉴욕에서 사는 줄리와 1950년대 프랑스에서 요리를 배우는 줄리아 차일드가 번갈아 등장하며 진행된다. 남편과 함께 프랑스로 이주한 줄리아는 프랑스에서 자신이 진짜 좋아하고 하고 싶어 하는 게 뭔지 찾아가다 ‘요리’를 배우기 시작한다. 줄리와 줄리아에게 요리는 자신을 찾아가는 여행이자, 지루한 일상에서 탈피하게 해주는 하나의 도구가 된다.

메릴 스트립이 연기한 ‘줄리아 차일드’가 르코르동 블루에서 요리를 배우는 모습

하고 싶은 걸 해보기 위해, 자신에게만 집중해야 하는 시간

영화에선 두 여성을 가로막는 크고 작은 장애물들이 등장한다. 줄리아는 당시 남성들에게만 요리를 가르치던 프랑스의 요리 학교 ‘르코르동 블루’에 입학하는 것부터가 큰 관문이었다. 책을 출판하는 과정에서도 당시로서는 흔하지 않은 요리책이라 그런지 크고 작은 어려움을 겪는다. 줄리의 어머니는 딸이 블로그를 시작한 것을 못 마땅해한다. 중간에 독자들이 생겨나고, 응원을 받게 되지만 인기를 얻으며 예민해진 줄리는 남편과 사소한 다툼을 벌이며 힘들어하기도 한다.

개인적인 문제들도 등장한다. 운명의 상대를 만나 결혼했지만 줄리아는 아이를 가지지 못하는 아픔이 있었다. 줄리는 학창 시절 장래가 기대되는 작가 지망생이었지만, 현재는 대기업에서 큰돈을 굴리는 동기들에 비해 초라한 월급쟁이라 위축되기도 한다.

이들이 매력적인 점은 우리가 힘을 내고, 스스로를 응원해주며 나아가야 하는 모든 일상적인 순간을 보여준다는 점이다. 줄리아 차일드나 줄리 파웰은 남들이 감탄할 만한 거창한 도전을 하고 있는 게 아니다. 자신이 좋아하는 일에 집중하다 보니, 재미를 느끼고 그다음 꿈을 향해 저절로 가는 과정에 서게 된 것뿐이다. 이쪽 징검다리로 갔더니 그 징검다리가 다음 징검다리로 저절로 이어지는 것처럼.

READ  [NEW] What Is ProtonMail, and Why Is It More Private Than Gmail? | protonmail - Pickpeup

우리는 어떤 거대한 결심이나, 커다란 목표를 세운 게 아닐지라도 단지 우리가 가장 좋아하는 것을 하고 살기 위해 스스로에게만 집중해야 한다. 그런 시기가 꼭 필요하다. 사기를 떨어뜨리는 주변과 내면의 목소리를 잠시 음소거해두고, 눈 앞에 있는 작은 징검다리를 건너는 데만 집중해야 하는 순간인 것이다. 주변의 소음을 제거하고 나를 응원하는 목소리에 의지해 일상을 이어가는 것에도 연습이 필요하다. 줄리아와 줄리는 흔들리는 과정을 지나 꾸준히 한 걸음 한 걸음 좋아하는 일을 완성하기 위해 꾸준히 걸어가는 모습을 보여준다.

줄리아 차일드와 남편 폴

<줄리 앤 줄리아>는 다양한 방면에서 사랑스러운 영화다. 뉴욕과 프랑스가 멋진 배경이 되어주고, 보기만 해도 황홀한 음식들을 기본으로 훌륭한 남편의 정석을 보여주는 듯한 모범 남편들도 등장한다. 줄리아에겐 “You are the butter to my bread, and the breath to my life” (당신은 내 빵속의 버터이자 내 삶의 숨결이야)라고 말해주는 낭만적인 남편이 있고, 줄리에게는 누구보다 자신의 음식을 맛있게 먹어주고 블로그를 처음 시작할 수 있도록 용기를 북돋아 준 사려 깊은 남편이 있다.

이 영화는 어느 날은 맛있는 음식들에 집중해서 보게 되고, 어떤 때는 주인공들의 처지에 공감하며 빠져들게 되고, 또 다른 날은 멋진 인생의 동반자를 가진 이들을 부러워하며 보게 되기도 한다. 어떤 부분에 집중해서 본다 해도 인생은 살 만하다는 걸, 좋아하는 일을 해도 된다는 메시지를 받게 된다.

중요한 장면은 아니지만 개인적으로 감명 깊었던 장면 중 하나는 줄리아가 프랑스에 방문한 자신의 자매 도로시와 거울을 보며 얘기를 나누는 장면이다. 이들은 거울 앞에서 진주 목걸이를 하고 드레스를 입은 서로의 모습을 보며 “Pretty good”(꽤 괜찮네) “But not great”(근데 끝내주진 않아) 이렇게 농담을 주고받으며 이마를 마주대고 환하게 웃는다.

별거 아닌데 이상하게 가슴 찡한 장면으로 남아있다. 응원하는 사람이 없더라도 내가 하고 싶은 걸 하고, 남들 눈엔 시시하게 보여도 내 딴에는 큰 용기를 내보기도 하고, 욕심이 과해서 후회하기도 하고 이렇게 작은 도전과 실패를 이어가는 삶. 현미경으로 들여다보면 우리의 삶도 이런 모습이지 않을까. 나중에 스스로를 마주했을 때 신나게 웃으며 꽤 괜찮다고 말할 수 있으면 충분할 것 같다. 비록 끝내주진 못할지라도. 매일 자신들만의 도전을 이어가고 있을 사람들에게 무한한 응원을 보낸다.


줄리 \u0026 줄리아 (Julie \u0026 Julia, 2009) – 오리요리


설명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เพิ่มเติม

줄리 \u0026 줄리아 (Julie \u0026 Julia, 2009) -  오리요리

줄리 \u0026 줄리아(Julie \u0026 Julia, 2009) – 가자미 버터구이


READ  [Update] SUNY-Oswego School of Business: Average GMAT Scores, Rankings, and MBA Starting Salary | oswego business school - Pickpeup

설명

줄리 \u0026 줄리아(Julie \u0026 Julia, 2009) - 가자미 버터구이

줄리아 차일드의 아몬드 초콜릿 케익 만들기 Julia Child’s Reine de saba


안녕하세요 오늘은 줄리아차일드의 reine de saba를 참고해서 만들어본 아몬드 초콜릿 케이크입니다.
줄리앤 줄리아라는 영화를 보면서 초코케익을 먹는 장면이 넘 맛있어보이더라구요.
언젠가 한번 따라 만들어봐야지 했는데, 실제로 만들어보니 극강의 촉촉함과 부드러움!!
저는 초코케익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 편인데, 이 케이크는 다시 한 번 만들어먹고싶다는 생각이 절로 났습니다. 앞으로 초콜릿 케익을 만들어야 한다면 이 레시피로 만들거에요.
이 레시피는 크림을 샌드하지 않는데요, 그 이유가 ‘케익이 충분히 촉촉하기 때문에 그럴 필요가 없다’였거든요. 근데 말 그대로 케이크가 무척 촉촉한거 있죠!
초콜릿 크림을 겉에만 아이싱해줬는데 크림도 정말 맛있었어요. 저는 초콜릿에 실온 버터를 넣고 휘퍼로 색이 밝아질정도로만 쳐줬더니 부드러운 질감의 크림이 만들어져서 좋았어요. 제가 만든 방식과 달리 따듯하게 녹여서 글레이즈처럼 붓기도 하더라구요. 이건 취향대로 하시면 좋겠어요.

레시피는 줄리아차일드의 reine de saba를 참고했습니다.
ml인 계량을 g으로 변경했기때문에 원레시피와 약간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럼이 없다면 생략해주셔도 괜찮아요

초콜릿케익
(18cm 원형틀 1개분)
다크초콜릿(커버춰) 113g
럼 2T
버터 113g
설탕 135g
소금 1/2ts
노른자 3개
흰자 3개
소금 한 꼬집
설탕 1T
아몬드가루 37g
박력분 60g
초콜릿 크림
다크초콜릿(커버춰) 56g
럼 2T
버터 70g
장식용 아몬드 슬라이스 약간(오븐에 살짝 구운걸 사용하시면 더 맛있어요)

1. 다크초콜릿(커버춰)을 중탕해서 녹여준 뒤 럼 2T을 섞어둡니다.
2. 다른 볼에 실온의 버터를 풀어주고 설탕,소금을 넣어 색상이 약간 밝아질때까지 휘핑합니다.
3. 노른자 3개를 2에 나눠 넣어가며 크림화해줍니다. (부피감이 생기고 색상이 밝아짐)
4. 크림화된 반죽에 1을 넣어 골고루 섞일때까지 믹싱해주세요.
5. 깨끗한 볼에 차가운 흰자 3개를 넣고 흰 거품이 일때까지 중속으로 휘핑합니다.
그다음 소금 한꼬집과 설탕 1T을 넣은 뒤, 80%정도의 머랭을 만듭니다.(상태는 영상참고)
6. 아까 만들어둔 4의 반죽에 아몬드가루를 넣고 섞어줍니다.
7. 그다음, 머랭을 세등분으로 나눠 1/3을 넣고 섞어주세요.
8. 어느정도 섞이면 다음 머랭의 1/3을 넣고 섞어줍니다.
9. 박력분을 체쳐넣고 날가루가 보이지 않을 때까지 섞어주세요.
10. 마지막으로 남은 1/3의 머랭을 섞어 반죽을 완성합니다.
11. 18cm 원형팬에 유산지를 깔고 80%정도 팬닝한 뒤 반죽을 정리해줍니다. 세번 탕탕탕 쳐서 공기를 빼주세요.
12. 180도로 예열된 오븐에 25~30분정도 구워주세요. 저는 30분정도 굽는걸 추천드리고, 꼬치테스트를 하셔서 완전히 구워졌는지 확인하세요. 오버쿡되지 않도록 주의합니다
13. 구워진 케익은 그대로 식힙니다.
14. 다크초콜릿(커버춰)를 중탕한 뒤 럼 2T을 섞어줍니다.
15. 중탕한 볼을 제거하고 실온에 둔 말랑한 버터를 넣은 뒤 밝은 색상이 날때까지 휘퍼로 섞어줍니다.
16. 완전히 식은 초콜릿 케익 위에 크림을 발라줍니다. (아이싱에 크게 신경쓰지 않으셔도 괜찮아요)
17. 아이싱한 케익을 한손에 들고, 다른 한손으로는 아몬드 슬라이스를 붙여줍니다.
18. 완성한 케익은 냉장보관하시고, 먹기 전엔 실온에 잠깐 꺼내두세요. 크림이 부드러워져서 드시기 좋아요.

READ  [NEW] Air Density Calculator | air density - Pickpeup

Chocolate cake
(8 inch round cake)
113g Dark Chocolate
2T Rum
113g Butter
135g Sugar
1/2t Salt
3 Egg Yolks
3 Egg Whites
1T Sugar
a pinch of salt
37g Almond Flour
60g Cake Flour
Chocolate cream
56g Dark Chocolate
2T Rum
70g Butter
Sliced almonds(as needed)

김토란의 자취일기 블로그 https://blog.naver.com/cream_tree
김토란의 자취일기 인스타그램 @toran_toran_

♬Twin Musicom의 Old Bossa에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 표시 4.0 라이선스가 적용됩니다. https://creativecommons.org/licenses/by/4.0/
아티스트: http://www.twinmusicom.org/
♬Onion (Prod. by Lukrembo)
♬Sunset (Prod. by Lukrembo)
홈베이킹초콜릿케익초코케이크

줄리아 차일드의 아몬드 초콜릿 케익 만들기 Julia Child's Reine de saba

저렴한 와인 하나면! 통삼겹구이가 신세계 (통삼겹살/ 삼겹살구이/삼겹살 )


통삼겹 통삼겹살 삼겹살구이 수육
재료
통삼겹살 900g, 밀가루 2스푼, 와인 150ml
대파 1뿌리, 양파 반개, 통마늘 1줌
진간장 6스푼, 물 150ml, 청주 150ml, 꿀 3스푼
양파 반개, 부추 150g
진간장 2스푼, 식초 2스푼, 설탕 1스푼
레몬즙 2스푼, 고춧가루 반스푼, 통깨 2스푼
레시피
1. 통삼겹살을 밀가루로 씻어주세요.
2. 통삼겹살 물기를 제거해서 팬에 노릇노릇하게 구워주세요.
3. 겉이 노릇노릇해지면 양파, 대파를 넣고 뚜껑 덮어서 약불로 15분 끓여주세요.
4. 대파, 양파는 건져주세요.
5. 뒤집어가면서 노릇하게 구워주세요.
6. 통삼겹살을 꺼내놓고 팬을 닦아주세요.
7. 진간장 6스푼, 물 150ml, 청주 150ml, 꿀 3스푼, 레드와인 150ml 넣고 끓여주세요.
8. 통삼겹살을 넣고 강불로 졸여주세요.
9. 뒤집어가면서 졸여주세요.
10. 통마늘을 다 익어갈때쯤 넣어주세요.
11. 부추, 양파를 썰어주세요.
12. 진간장 2스푼, 식초 2스푼, 설탕 1스푼, 레몬즙 2스푼, 고춧가루 반스푼, 통깨 2스푼 섞어 양념장을 만들어주세요.
13. 부추, 양파에 양념장을 무쳐주세요.
14. 통삼겹살을 썰어주세요.

저렴한 와인 하나면! 통삼겹구이가 신세계  (통삼겹살/ 삼겹살구이/삼겹살 )

줄리 \u0026 줄리아(Julie \u0026 Julia, 2009) – 홀란데이즈 소스 ,수란


설명

줄리 \u0026 줄리아(Julie \u0026 Julia, 2009) - 홀란데이즈 소스  ,수란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บทความเพิ่มเติมในหมวดหมู่Music of Turkey

ขอบคุณมากสำหรับการดูหัวข้อโพสต์ 줄리&줄리아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