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sic of South Korea

편안한 감성 피아노 음악모음 / 밤에 듣기 좋은 피아노 연주곡 / Emotional Relaxing Piano Music | 음악 | 최신 태국 노래

편안한 감성 피아노 음악모음 / 밤에 듣기 좋은 피아노 연주곡 / Emotional Relaxing Piano Music – 태국 음악 정보

더 많은 태국 노래보기:https://pickpeup.com/music-of-south-korea

음악 – 이 주제와 관련된 정보.

편안한 감성 피아노 음악모음 / 밤에 듣기 좋은 피아노 연주곡 / Emotional Relaxing Piano Music ○Artist ☞ 민트데이 Mintday ☜ GRAFORIO …

여기에서 전 세계의 더 많은 컨트리 노래 정보를 찾을 수 있습니다.https://pickpeup.com

편안한 감성 피아노 음악모음 / 밤에 듣기 좋은 피아노 연주곡 / Emotional Relaxing Piano Music | 이 주제와 관련된 이미지.

편안한 감성 피아노 음악모음 / 밤에 듣기 좋은 피아노 연주곡 / Emotional Relaxing Piano Music
편안한 감성 피아노 음악모음 / 밤에 듣기 좋은 피아노 연주곡 / Emotional Relaxing Piano Music

주제와 관련된 검색 음악.

#편안한 #감성 #피아노 #음악모음 #밤에 #듣기 #좋은 #피아노 #연주곡 #Emotional #Relaxing #Piano #Music.

편안한 감성 피아노 음악모음 / 밤에 듣기 좋은 피아노 연주곡 / Emotional Relaxing Piano Music.

음악.

이 노래를 봐 주셔서 감사합니다.

Chirawan

สวัสดีเพื่อน ๆ จีรวรรณ ฉันชอบฟังเพลงประเภทต่างๆดังนั้นฉันจึงสร้างเว็บไซต์นี้เพื่อแบ่งปันเพลงที่ดีที่สุดกับคุณ คุณฟังฉัน https://pickpeup.com/ ที่นี่

Related Articles

36 Comments

  1. 16살부터 알바를 시작해 평일주말 쉬어본적없이 일하랴… 학업하랴… 내 삶없이 지내다 20살에 바로 취업하고 군대가기 하루전날까지 일하다 22살 1월에 군대를 전역하고 2월에 다시 취업해 지금까지 일하고 있는 내모습을 보니 이게 살고싶어사는건지 죽지못해사는건지 모르겠다… 나는 그저 평범한 삶을 바랬을뿐인데 너무 큰걸 바랬나보다. 다시는 이세상에 태어나고 싶지않다.

  2. 밖에서는 행복한 척 웃고,
    밤에 집에 와서는 혼자 문 닫고 우는 일상…
    혹시 여러분의 일상은 아닌가요?
    그렇다면… 한 번 깊이 생각해보세요.
    당신은 혼자가 아니예요.
    당신은 강한 사람이예요.
    자기 자신을 포옹해보세요.
    여러분의 그 감정을 완전히 이해할 수는 없겠지만 약간은 덜어드릴 수 있습니다.

    “저랑 친구할래요?”

  3. 너가 보고싶을때 너 생각이나서 눈물이 날때 그래서 버틸 수 없을때 이걸 들으면서 그냥 펑펑 울어
    이 노래 핑계대면서 그냥… 오히려 용기가 나네 이렇게 그리워해도 될 것 같은… 거기는 아프지 않고 편안했으면 좋겠어 너가 가진 불행 아픔 내가 다 가져갈게 넌 이제 아프지말고 행복해. 나이 먹어서 내가 거기로 가면 그때 너가 토닥여줘 잘 버텼다고 사랑해

  4. 오랜만이네? 오랜민에 보니까 더 멋지고 이쁜데? 나도 네 얼굴의 절반만 닮았으면.. 응? 너 못생겼다고 애들이 놀리는데 왜 이상한말 하냐고? 이상한말이 아니라 네 존제자체가 너무 좋아서 모든게 사랑스러워 보여 너 자체로 사랑스러워 네가 기쁠때 너도 기쁘고, 네가 슬플땐 나도 슬퍼져 그러니까 이 노래 들으면서 너무 울지말고? 보석같은 눈물 계속 보면 눈아파 ㅋㅋ 아무튼 이 글읽은 남녀사람아 사랑해 지치더라도 네 곁에느내가 있으니깐 언제든 기대라

  5. 친구에게 위로가 되는 말을 건네주고 싶은데 혹시나 말실수를 하여 친구가 더 아파할까 무서워 조용히 안아주었어요 잘한거겠죠?
    친구가 힘든 것과 제가 힘든 이유가 둘다 부모님 때문이라는 거에요 그래서 더 공감하고 더 아파하는 마음이 와닿았어요 같이 미술을 좋아하는 사이인데 성인되서 입시 끝나고 같이 손목에 타투하러 가기로 했어요 언젠가는 서로의 상처를 이겨내고 함께 웃고 있었으면 좋겠네요 친구야 우리 꼭 같이 여행가자 많이 아끼고 사랑해

  6. 초등학생인데요.. 친구들 앞에서 무서운 선생님한테 혼났는데.. 저때문에 내 친구들이랑 반 아이들이 자유시간 금지라는 벌을 받은 것 같아요… 너무 미안하고 선생님이 무섭고 친구들이 아 ㅆ 재때문에 핸드폰 막혔어 라는 말도 듣고.. 뒤에서 저를 욕하는 것 같고.. 무서워요 안아프게 죽었으면 좋겠어요 그게 더 편할 것 같아요 내일 학교가기 싫어요 엄마랑 바다 가고 싶어요 선생님이랑 친구들 보기 싫어요 친구들한테 너무 미안해요 선생님이 무서워요 도와주세요 살기 싫어요 엄마 보고 싶어요 엄마랑 같이 평생 바다에서 살면 아무일도 없겠죠 평생 어린이 날이였으면 좋겠어요 학교가기 싫어요

  7. 뭔가 이노래를 듣고나서 우울해지고 슬퍼진다.
    하지만 나는 조금도 힘을내서 부모님에게 효도하며 행복하게 오레살길 원한다. 하지만 부모님은 돈이 부족해 아프셔도 열심히 일해 내 학원비도 꾸준히 내주시고 밥도 메일 챙겨주시고 날 아끼신다 나는 이정도의 삶으로 만족하는거 같았다 하지만 내 욕심은 잊여지지않고 사고만친다. 그레도 부모님은 친절하게 내 사정,의견 다들어주신다 옛날때 나는 왜 우리는 가난하다고 하며 짜증을 부렸다 하지만 부모님은 항상 미안하다며 나를 토닥이셧다 그때를 생각만해도 되게 미안했다… 지금이라도 잘해주고싶다 부모님 사랑해요.

  8. 일이 너무 힘들어서 퇴사를 결심했는데 남은 기간 동안 더 빡세게 굴릴 예정이더라구요 당장 내일 출근인데 너무 힘들고 내일이 오지 않았음 싶어 졸려도 잠을 못자겠어요 이제 20살인데 사회는 너무 두렵고 퇴사해도 다시 일자리를 구할 생각에 막막해져요 죽고 싶지만 죽을 용기는 안나서 무서워요 그냥 눈물만 계속 나오는 밤이네요,,

ใส่ความเห็น

อีเมลของคุณจะไม่แสดงให้คนอื่นเห็น

Back to top button